You cannot copy content of this page
15 37.567684 126.970908 1 1 4000 1 http://dutchculturekorea.com 300
Tag / 네마프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네마프2018) – 큐레이터 토크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 연계행사 큐레이터 토크 The 18th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estival (NeMaf2018): Curator Talk Time: 19th August 14:30 Location: 인디스페이스 연사: 사네케 하위스만 Sanneke Huisman (LIMA 큐레이터)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이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개최됩니다. 올해의 주제는 ‘대항기억과 몸짓의 재구성’으로, 인권, 젠더, 예술감수성에 초점을 맞추었으며 디지털영화, 실험영화, 비디오아트, 대안영상 등 뉴미디어아트 영상과 전시를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축제의 장입니다. 특히...CONTINUE READING
Share: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네마프2018) – 상영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 대항기억과 몸짓의 재구성 The 18th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estival (NeMaf2018): Counter-Memory and Reconstruction of Body Movement Time: 15th – 24th August  (네덜란드 비디오 특별전 상영은 8월 19일, 21일 2회) Location: 인디스페이스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이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개최됩니다. 올해의 주제는 ‘대항기억과 몸짓의 재구성’으로, 인권, 젠더, 예술감수성에 초점을 맞추었으며 디지털영화, 실험영화, 비디오아트, 대안영상 등 뉴미디어아트 영상과 전시를 한...CONTINUE READING
Share: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네마프2018) – 전시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 대항기억과 몸짓의 재구성 The 18th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estival (NeMaf2018): Counter-Memory and Reconstruction of Body Movement Time: 16th – 23rd August   11:00-19:00  (*23rd August 11:00-15:00) Location: 무악파출소 (무중력지대 무악재) 관람료: 전시통합권 7,000원 (VR 전시 포함, 전시장 4곳 관람 가능)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이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개최됩니다. 올해의 주제는 ‘대항기억과 몸짓의 재구성’으로, 인권, 젠더, 예술감수성에 초점을 맞추었으며 디지털영화,...CONTINUE READING
Share:

서울에서 만나는 네덜란드 미디어 아트; NeMaf2018 네덜란드 비디오아트 특별전

(featured image: Go Move Be by Polak Van Bekkum (c) LIMA) 다가오는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네마프2018)이 개최됩니다. 이번 네마프2018는 네덜란드 비디오 아트 특별전 상영과 네덜란드 미디어아트 특별전 전시가 구성되어, 네덜란드의 비디오 아트와 미디어아트를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답니다. 네마프2018에서 만날 수 있는 네덜란드 작품들을 Dutch Culture Korea에서 미리 소개합니다. * 네덜란드 비디오아트 특별전은 네덜란드 미디어아트 기관...CONTINUE READING
Share:

불온한 상상력전 – “그린 스크린 그링고”

글로컬 투어 2018 – 불온한 상상력전 Time: 21 – 25 February 2018 Location: 미디어 극장 아이공 2018 아이공에서 열리는 첫 기획전 <불온한 상상력전>에서는 주류 매체 속에서의 의미, 개념, 이미지 등을 전복시킴으로써 금기시되고 불온한 것으로 여겨지는 것들을 해체하는 작품들을 소개합니다. 네마프 2017 수상작 4편을 포함하여 여성, 난민 등 소외된 주체들의 삶과 의식을 엿볼 수 있는 <아가방>, <어느 여름날>,...CONTINUE READING
Share: